연예 >

김유정, 범죄피해 위기아동 지원 위해 3000만원 기부

어썸이엔티 © 뉴스1
어썸이엔티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아동옹호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은 배우 김유정이 범죄피해 위기아동 지원을 위한 후원금 3000만원을 기부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기부는 김유정의 9월22일 생일을 맞아 진행됐다. 항상 아낌없는 응원과 사랑을 보내주는 팬들의 마음에 보답하고자 뜻깊은 기부를 실천한 것. 이번 기부금은 범죄피해 위기아동들이 건강을 회복하고 건강하고 밝게 자랄 수 있도록 생계비, 의료비 및 주거비를 위한 긴급 지원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의 1억원 이상 고액기부자 모임인 그린노블클럽의 회원이기도 한 김유정은 그동안 코로나19로 생활이 어려운 저소득 아동들, 환아들을 위한 치료비를 전하는 등 꾸준히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며 선한 영향력을 전파해왔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범죄피해를 당한 아이들의 생계가 더욱 힘들어지는 시기에 좋은 뜻으로 나눔에 동참해주신 배우 김유정님께 감사하다"라며 "범죄피해 위기아동들이 일상생활로 회복할 수 있도록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서 함께 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김유정은 SBS 월화드라마 '홍천기'에서 신령한 화공 홍천기 역으로 열연 중이며, 차기작으로는 넷플릭스 영화 '20세기 소녀' 출연을 확정지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