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中 '오징어게임' 의상도 베낀다, 싸구려 의상 대량 생산중

핼로윈 특수 앞두고 주문 받기 시작
싱가포르 매체 "22달러 짜리 품질 형편없어"
가면 부문 매우 불편한 것으로 전해져
[파이낸셜뉴스]

싱가포르 매체 마더십이 보도한 중국의 오징어게임 복장 제작 기사. /사진=싱가포르 마더십 갈무리
싱가포르 매체 마더십이 보도한 중국의 오징어게임 복장 제작 기사. /사진=싱가포르 마더십 갈무리


중국 제조업체들이 싸구려 '오징어게임' 핼로윈 복장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오징어 게임'의 경비원 복장이 핼러윈을 앞두고 대박 날 기세인데 이를 놓치지 않고 복장 제작에 착수해 주문을 받고 있는 것이다.

오늘 1일 싱가포르 매체 마더십에 따르면 중국의 의류업체들은 한 벌당 22달러(약 2만6000원)에 경비원 복장을 제작하고 있다.

매체는 이 복장의 품질은 형편없는데 특히 가면 부분이 매우 불편하다고 전했다.

미국의 온라인매체 ‘악시오스’는 핼러윈이 다가오자 미국인들이 오징어 게임 복장을 구입하기 위해 혈안이 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특히 얼굴을 가리고 있는 경비원 복장이 최고의 인기 아이템(품목)으로 급부상하고 있다고 악시오스는 전했다.

오징어 게임의 참가자는 얼굴을 노출하지만 경비원들은 얼굴을 가리고 등장한다. 경비원들은 주황색 점프복을 입고, 복면을 쓴 채 나온다.
검은색 복면에 세모, 네모, 동그라미 표식이 있어 계급을 구별할 수 있을 뿐 얼굴은 노출되지 않는다.

핼러윈 때 얼굴을 가리는 가면으로 쓰기에 안성맞춤이다.

악시오스는 "경비원 복장이 너무 인기가 있어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승인을 받아야할 정도다"고 전했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오징어게임' 경비원 복장을 살 수 있는 사이트 링크. /사진=악시오스 갈무리
넷플릭스 오리지널 '오징어게임' 경비원 복장을 살 수 있는 사이트 링크. /사진=악시오스 갈무리


ck7024@fnnews.com 홍창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