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당신의 이야기를 비춘다, 시흥시 Re-Light

기사내용 요약
시민 50명 공동집필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시흥=뉴시스] 박석희 기자 = 경기 시흥시가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2021년 지역문화 대상' 지자체 문화포용 부문에서 대상에 선정된 것을 기념해 시민 50명이 참여해 공동집필하는 프로젝트 ‘리-라이트(Re-Light)’를 추진한다.

장기화하는 코로나19와 포스트 코로나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혁신적인 지역문화 활성화를 위해 시흥시가 올해 처음 도입한 비대면 문화연구소 ‘시흥 아츠-랩’을 통해 발굴한 신규 비대면 문화예술프로그램이다.

블로그, 브런치 등 온라인 플랫폼에서의 재미와 간편함을 추구하는 MZ세대의 일상 문화를 분석하고, 이를 지역에 맞게 적용하며, 관내에서 활동하는 다섯 명의 작가들이 소그룹, 1대 1 방식으로 50명의 시민과 함께 진행한다.

온라인 등으로 만나 변화된 일상과 그리운 과거, 불투명한 미래, 잃어버린 관계 등 코로나19로 난파된 개인의 이야기를 공통질문, 대상별 특화 질문 등을 통해 기록하고, 이를 에세이, 사진, 일러스트 등과 접목해 하나의 공동 집필서를 만든다.

특히 청소년, 청년, 지역예술가, 이주노동자, 지역상인 등 그동안 시흥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에 참여했던 다양한 시민이 참여해 누구도 예상하지 못했던 범유행의 위기 속에서 문화를 통한 연대와 협력으로 극복해 나가는 과정을 담는다.


시 관계자는 “이번 프로젝트는 오이도 빨강 등대를 모티브로 했다"라며 "망망대해에서 길을 잃은 배에 빛을 비춰주는 등대처럼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시대에 희망의 빛줄기를 찾기 위해 이번 프로그램을 구상·기획했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흥시는 코로나19 상황에서 지역의 공간적, 사회적 여건을 고려한 ‘비대면 시민 원스톱 창작시스템’을 지자체 최초로 구축해 지난 8월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2021년 지역문화 대상 지자체 문화포용 부문에서 대상을 차지했다.

시상식은 오는 16일 ‘2021 문화의 달 행사 개막식과 연계해 충남 홍성군에서 열린다.

☞공감언론 뉴시스 ph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