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광명시 ‘정시퇴근-연가자유사용’ 실천과제 선정

박승원 광명시장 1일 '활기찬 조직문화 만들기 10대과제 선포식' 주재. 사진제공=광명시
박승원 광명시장 1일 '활기찬 조직문화 만들기 10대과제 선포식' 주재. 사진제공=광명시

【파이낸셜뉴스 광명=강근주 기자】 광명시가 왕성하게 소통하고 직원끼리 존중하고 불편한 관행 타파를 통해 활기찬 조직문화 만들기에 돌입했다.

광명시는 코로나19 격무에 지친 직원을 격려하고 즐거운 일터를 조성하고자 ‘활기찬 조직문화 만들기 10대 실천과제’를 선정하고 1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날 선포식에는 박승원 광명시장, 이종구 부시장, 부서장, 직원 등이 참석했으며 10대 실천과제를 지키고 활기찬 직장문화 가꾸기를 한마음으로 약속했다.

광명시는 8월26일부터 9월4일까지 모든 직원을 대상으로 ‘활기찬 조직문화 만들기 10대 실천과제’를 공모했다. 41개 부서 83명의 직원이 공모에 참여해 87개 실천과제를 제출했다.

광명시 '활기찬 조직문화 만들기 10대과제'. 사진제공=광명시
광명시 '활기찬 조직문화 만들기 10대과제'. 사진제공=광명시

괌영시는 먼저 내부 심사위원회 1차 심사를 통해 실천과제 20개를 선정하고 직원대상 설문조사(580명 참여)를 통해 1위부터 20위까지 우선순위를 매겼다.

1위부터 10위까지 순위에 따라 최우수상 1명, 우수상 3명, 장려상 6명을 선정했으며, 이날 선포식에서 상장과 상금(최우수상 20만원, 우수상 10만원, 장려상 5만원)을 전달했다. 11위부터 20위까지는 3만원 상금이 전달됐다.


10대 실천과제로는 △눈치는 이제 그만, 자유로운 연가사용 △스마트하게 일하고 정시에 퇴근해요 △회의는 짧게 업무는 신속하게 삶은 여유롭게 △워라밸 위해 주말행사 자제해요 △업무지시 합리적으로 명확하게 △형식-절차 집착NO 내용-효율이 중요해요 △관리만 하는 리더NO 일을 나눠하는 리더YES △매주 금요일 1시간 시차출퇴근제 시행 △간부공무원 18시 정시 퇴근하기 △서로 존중하고 관계는 평등하게 등이 선정됐다.

광명시 1일 '활기찬 조직문화 만들기 10대과제 선포식' 퍼포먼스. 사진제공=광명시
광명시 1일 '활기찬 조직문화 만들기 10대과제 선포식' 퍼포먼스. 사진제공=광명시

박승원 광명시장은 실천과제 선포식에서 “시대 변화에 맞춰 조직문화도 합리적으로 개선돼야 한다”며 “부서장의 적극적인 독려 아래 직원 모두가 활기찬 조직문화 만들기에 동참해 달라”고 주문했다.

또한 “실천과제는 직원이 제안하고 선택한 만큼 조직내 불편한 관행을 없앨 것으로 기대된다”며 “실천과제별 구체적 실행방안을 마련하고 실천과제가 잘 지켜지도록 지속 관리해 행복한 직장 조성에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