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오징어게임 '신스틸러' 김주령…넷플릭스 "전세계가 놀란 미녀" 선물

김주령 인스타그램 © 뉴스1
김주령 인스타그램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오징어게임' 김주령이 많은 이들의 사랑에 감사함을 표현했다.

4일 김주령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오징어 게임'과 미녀를 사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행복한 한 주 보내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넷플릭스가 보낸 "전세계가 깜짝 놀란 '미녀'가 나타났다. 김주령 배우님 사랑해요"라는 메시지를 담은 꽃다발이 있어 눈길을 끈다.

김주령은 '오징어 게임'에서 억세고 악착같은 한미녀 역을 연기했다. 거침 입담에 더해진 광기 어린 그의 연기는 시청자들에 극강의 몰입감을 선사했다.
이에 그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는 4일 오전 현재 130만명을 넘어서는 폭증하고 있는 중이다.

한편 '오징어게임'은 456억원의 상금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생존) 게임에 참가한 사람들이 최후의 승자가 되기 위해 목숨을 걸고 극한의 게임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담은 9회 분량의 드라마다. 지난달 17일 공개된 뒤 전세계적으로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