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전경련 "기시다 日 총리 취임, 양국 관계 개선 기대"

허창수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
허창수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
전국경제인연합회(회장 허창수· 사진)는 4일 기시다 후미오 제100대 차기 일본 총리 취임을 축하한다고 전한 뒤 한일 양국간 관계 개선을 기대하는 논평을 냈다.

전경련은 "현재 한일관계는 과거사 문제와 일본의 수출규제 등으로 매우 악화돼 있으며, 최근에는 코로나에 따른 양국 간 교류 감소로 더욱 어려운 상황에 있다"며 "일본의 신정부 출범을 계기로, 한일 관계가 과거의 어려움에서 벗어나 보다 미래지향적인 협력관계로 발전할 수 있도록 양국 정부는 더욱 노력해 주기 바란다"고 밝혔다.

특히 기시다 차기총리는 외무대신을 역임한 바 있어 외교적 노력을 통한 한일관계 개선에 대한 기대가 크다고 강조했다.

전경련은 이어 "한국 경제계는, 양국 경제에 도움이 되지 않는 수출규제가 조속히 폐지되고, 양국 경제인 교류 확대를 위해 코로나에 따른 상호 출입국 규제가 조속히 완화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ahnman@fnnews.com 안승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