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이마트-네이버, 지분 교환 후 첫 협업…'인생 맛집' 뽑는다

기사내용 요약
지역 소상공인 상품 피코크 '인생맛집'으로 브랜드화
22개셀러 34개 후보상품, 기획전·쇼핑라이브서 공개
판매량·평점·리뷰와 이마트 셰프 평가로 최종 상품 선정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 이국현 기자 = 이마트와 네이버가 지분 교환 이후 첫 협업으로 진행하고 있는 소상공인 상생 프로젝트 '지역명물 챌린지' 후보 상품을 기획전과 쇼핑라이브에서 공개한다고 4일 밝혔다.

지역명물 챌린지는 지역 우수 소상공인들의 상품을 '인생맛집'으로 브랜드화하는 상생 프로젝트다. 인생맛집으로 개발한 소상공인들의 상품은 전국 이마트와 올해 하반기 네이버 이마트 온라인 장보기 서비스 등을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후보 상품은 22개 셀러의 34개 상품이다. 지난 7월19일부터 2주간 네이버 푸드윈도에서 상품을 판매하는 지역 소상공인들을 대상으로 '지역명물 챌린지' 참가 신청을 받은 결과, 160여개 셀러 340여개 상품이 참여했다.

이마트와 네이버는 상품별 리뷰와 평점, 이마트 피코크 바이어와 셀러의 일대일 상담 평가를 거쳐 22개 셀러의 34개 상품을 2차 후보로 선정했으며, 기획전과 쇼핑라이브를 통해 인생맛집 최종 상품을 뽑는다.

지역명물 챌린지 기획전은 오는 10일까지 일주일간 네이버 푸드윈도를 통해 진행하며, 34개 상품을 최대 4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쇼핑라이브는 오는 6일과 7일 오후 6시부터 90분간 진행한다.

매일 11개 셀러의 상품을 소개하며, 6일에는 16개의 각종 요리를, 7일에는 18개의 고기류와 디저트를 소개한다. 쇼핑라이브에는 쇼호스트 외에도 셰프 출신의 이마트 피코크 상품개발 전문가가 출연해 상품에 대한 설명과 평가를 진행한다.


인생맛집 최종 상품은 이마트 셰프의 평가와 기획전과 쇼핑라이브 판매량, 상품 평점, 리뷰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선정한다. 이후 이마트 델리매장에서 행사를 진행하거나 피코크로 개발해 순차적으로 선보일 방침이다.

이마트 피코크 최현 담당은 "이마트와 네이버 양사가 가지고 있는 역량을 동원한 첫 협업 프로젝트를 통해 소상공인과 상생할 수 있게 되어 의미가 깊다"며 "앞으로도 이마트 피코크는 지역 유명 맛집과의 협업을 통해 이마트 상품 경쟁력 강화는 물론 소상공인과의 상생도 이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lgh@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