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제주항공 ‘하늘길 그리기’… 금상에 '환경사랑여행’

관련종목▶

300여작 출품… 수상자 40명 선정
금상을 수상한 최홍준 어린이(인천 상아초)의 그림 제주항공 제공
금상을 수상한 최홍준 어린이(인천 상아초)의 그림 제주항공 제공
제주항공은 '제5회 제주항공 기내 하늘길 그림 그리기 대회' 대상작으로 최홍준 어린이(인천 상아초교)가 그린 '환경사랑여행'을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올해로 다섯번째를 맞은 제주항공 기내 하늘길 그림 그리기 대회는 작년부터 온라인 접수로 변경해 지난 8월 24~9월 3일 13세 이하 어린이를 대상으로 진행했다.

'제주항공과 함께하는 지구를 살리는 여행'을 주제로 진행된 이번 대회에는 300여점의 작품이 출품됐다. 미술을 전공한 객실승무원들이 두 차례의 심사를 거쳐 금상 1명, 은상 3명, 동상 10명, 입선 26명 등 총 40명의 수상자를 선정했다.

제주항공 측은 "금상을 수상한 최홍준 어린이는 이번 그림 그리기 대회 주제인 친환경과 제주항공 취항지를 잘 나타냈으며, 그림의 선명한 색감과 입체적인 표현이 뛰어나 금상으로 선정됐다"고 설명했다.


최홍준 어린이에게는 제주항공 대표이사 상장과 함께 모형비행기, 국제선 왕복항공권 4매가 부상으로 주어진다. 은상을 수상한 △박수빈(충남 아산북수초교) △황서후(경북 형곡초교) △장연우(인천 먼우금초교) 어린이 등 3명에게는 상장과 함께 모형비행기, 국제선 왕복항공권 2매를 선물한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여행을 하면서도 환경을 지킬 수 있는 방법을 어린아이들의 눈을 통해 바라봤다"며 "코로나19로 자유로운 항공여행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곧 어린이들에게 행복한 여행의 순간이 다가올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eco@fnnews.com 안태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