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어르신들 5일부터 독감주사 사전예약하세요"

만 65세 이상 순차적 실시
"어르신들 5일부터 독감주사 사전예약하세요"
부산시(시장 박형준)가 10월과 11월 인플루엔자 접종이 집중될 것에 대비해 6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인플루엔자 접종 사전예약을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사전예약은 5일 오후 8시부터 연령대별로 순차적으로 실시된다. 먼저 △만 75세 이상 어르신은 10월 5일 20시부터 사전예약을 △만 70세 이상 어르신은 10월 12일 20시부터 사전예약을 △만 65세 이상 어르신은 10월 14일 20시부터 사전예약을 실시한다. 예약은 11월 30일까지 진행되며 접종은 2022년 2월 28일까지 실시된다.

예약은 예방접종사전예약 누리집과 콜센터, 부산시 16개 구·군 보건소를 통해 진행된다. 본인이 직접 예약이 어려운 경우 누리집을 통해 자녀 등이 대리예약도 가능하다. 다만 콜센터는 일시적인 통화량 증가로 연결이 지연될 수 있으므로 원활한 예약을 위해서는 가급적 자녀 등이 온라인으로 예약을 하는 것이 권장된다.

접종은 지정된 동네 병·의원(위탁의료기관)에서 실시하며, 지원 대상자는 주소지와 관계없이 전국 어느 곳에서나 무료로 접종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코로나19 예방접종과 같은 시기에 인플루엔자 접종이 이뤄지는 만큼 안전한 접종을 위해 의료기관은 일일 인플루엔자 접종인원에 제한을 두고 있다.


예약하지 않고 의료기관을 방문하면 접종이 어려울 수 있어 방문 전에 반드시 의료기관에 접종 가능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

아울러 의료기관 방문 시에는 마스크 쓰기, 대기 시 일정한 거리두기, 손위생 등을 준수해야 하고 의료기관 방문 전 접종 대상자, 보호자가 발열이나 호흡기 증상 발생 시 반드시 사전에 의료기관에 연락해 접종일을 연기해야 한다.

조봉수 부산시 시민건강국장은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은 겨울철 건강을 지키는 가장 확실한 방법으로, 특히 면역력이 약한 어르신들께서는 꼭 예방접종을 받길 권한다"며 "분산접종을 위해 사전예약이 진행되는 만큼 사전예약과 접종일정을 준수하시어 안전하게 접종받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demiana@fnnews.com 정용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