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드래곤디’와 어린이 눈 건강 지킨다

관련종목▶

‘눈 건강 지키기’ 노래 영상 화면 /사진=문화체육관광부
‘눈 건강 지키기’ 노래 영상 화면 /사진=문화체육관광부

[파이낸셜뉴스] 코로나19로 아이들이 집 안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휴대전화 시청도 늘어남에 따라, 문체부 대변인실 디지털소통팀은 국산 캐릭터 디자인 휴대전화 거치대 ‘뽀아이(For eyes)’를 제작해 어린이 눈 건강 지키기 캠페인을 펼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CJ ENM과 함께 애니메이션 캐릭터 ‘드래곤디’로 디자인한 어린이 눈 건강용 휴대전화 거치대를 제작해 5일 국립암센터 소아병동에 기증하고, 인스타그램으로 신청한 누리꾼에게 추첨을 통해 무료로 증정한다.

‘뽀아이’는 어린이가 휴대전화 화면과의 거리를 스스로 인지해 멀리할 수 있도록 돕는 아이디어 제작물이다. ‘뽀아이’에는 거리 감지기가 장착되어 있어 아이가 휴대전화와 일정 거리 이내로 가까워지면 알림음이 울리며 조명이 켜진다.

‘뽀아이’는 아이들이 재미있게 사용할 수 있도록 씨제이이엔엠의 어린이 전문 방송 채널 ‘투니버스’에서 현재 인기를 끌고 있는 애니메이션 ‘드래곤디’의 캐릭터로 디자인했는데 이번 캠페인 취지에 공감한 씨제이이엔엠이 ‘드래곤디’ 지식재산(IP)을 무료로 활용할 수 있게 했다.

문체부는 어린이들이 ‘뽀아이’ 사용과 함께 더욱 재미있고 친근하게 이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도록 애니메이션 ‘드래곤디’에 나온 동요를 개사한 ‘눈 건강 지키기’ 노래 영상*도 제작했다.
어린이들은 이 영상 속 노래와 함께 ‘드래곤디’ 캐릭터가 알려주는 눈 운동법을 쉽게 따라 하며 눈 건강을 지킬 수 있다.

문체부 인스타그램*에서는 5일부터 ‘뽀아이’ 무료 증정 행사를 진행한다. 행사 참여자 중에 추첨을 통해 당첨자를 선정하고 당첨자에게는 11월 3일 만화의 날 이전까지 ‘뽀아이’를 배송해준다.

yccho@fnnews.com 조용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