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LG헬로비전, 지역 기반 스마트팜 교육 솔루션 사업 본격화

관련종목▶

[파이낸셜뉴스] LG헬로비전은 가상온실 실습환경을 구현한 스마트팜 교육 솔루션 사업을 개시하고 지역 농업계 고등학교를 대상으로 구축을 본격화한다고 5일 밝혔다. 충청남도 소재 서산중앙고등학교에 연내 첫 구축을 시작으로 향후 정보통신기술(ICT) 교육 소외지역 중심으로 공급을 확대하며 스마트팜 시대 지역상생 밑거름을 다져나갈 계획이다.

LG헬로비전은 가상온실 실습환경을 구현한 스마트팜 교육 솔루션 사업을 개시하고 지역 농업계 고등학교를 대상으로 구축을 본격화한다. 모델들이 스마트팜 교육 솔루션을 소개하고 있다. LG헬로비전 제공
LG헬로비전은 가상온실 실습환경을 구현한 스마트팜 교육 솔루션 사업을 개시하고 지역 농업계 고등학교를 대상으로 구축을 본격화한다. 모델들이 스마트팜 교육 솔루션을 소개하고 있다. LG헬로비전 제공

이번 사업은 지역 미래먹거리로 진화한 스마트 농업에 주목해 추진됐다. ICT와 농업이 결합한 스마트 온실 핵심기술로 뙤약볕이 아닌 실내에서 원격으로 사시사철 작물 재배가 가능해진 만큼 지역 기반 ICT 사업자로서 해당기술 활용을 돕는 교육 솔루션을 제공해 농업 진입장벽을 낮추며 디지털 농부 육성을 지원한다는 목표다.

이에 LG헬로비전은 스마트팜 콘텐츠 전문기업 메이티와 함께 스마트팜 교육 솔루션을 선보였다. 가상온실 기술을 접목해 실습 전문성을 높인 것이 특장점으로 사용자는 온도·습도·날씨 등 다양한 생육조건에 따른 작물 변화를 실시간 확인 가능하다. 아울러 △전문강사의 스마트팜 영상 강의 △맞춤형 시뮬레이션 실습 △빅데이터 결과 분석 등 체계적 커리큘럼도 특징이다.

LG헬로비전은 기관별 맞춤 솔루션 제공과 더불어 설비 모델도 이원화했다. 도입 기관 상황에 맞게 △서버를 구축해 독립적으로 학습시스템을 사용하는 구축형 △설비 없이 클라우드에서 학습하는 클라우드형 중 선택 가능하다. 이번 솔루션은 실습형 스마트팜 교육에 어려움을 겪었던 농업계 고교에 희소식이 될 전망이다.

LG헬로비전은 융복합 교육 솔루션 사업을 확장해 지역인재 양성과 동반성장에 힘을 싣는다는 방침이다. 일반계 고교·지자체 농업기술센터·귀농 희망자로 공급을 넓히고 스마트 축산과 어업을 연계한 교육 플랫폼도 검토한다.

강명신 LG헬로비전 커뮤니티사업그룹장은 "지역 인재들이 맞춤형 진로개발을 통해 디지털 농부 꿈을 실현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주제의 교육 솔루션을 지역사회에 공급하며 상생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syj@fnnews.com 서영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