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GS25, '아이폰 번호 2개' 가능한 e-SIM 독점 판매

GS25, '아이폰 번호 2개' 가능한 e-SIM 독점 판매

[파이낸셜뉴스] GS25는 아이폰으로 2가지 번호 사용이 가능한 e-SIM을 판매한다고 5일 밝혔다.

GS25는 이날부터 전국 GS25 점포에서 한 대의 아이폰에서 2개 번호 사용이 가능한 알뜰폰 브랜드 티플러스의 e-SIM을 판매한다.

e-SIM은 기존 핸드폰에서 사용하는 실물 유심칩이 아닌, QR코드를 스캔만 하면 새로운 번호를 추가로 개통이 가능한 서비스다.

e-SIM 개통을 원하는 고객은 가까운 GS25 점포를 방문해 티플러스 서비스 개통을 요청하고, 점포 근무자에게서 QR영수증을 전달 받는다.
핸드폰으로 전달 받은 QR영수증에 있는 QR코드를 스캔해 셀프 개통 혹은 온라인 신청을 통한 개통이 가능하다.

e-SIM은 오프라인 매장에서는 GS25에서만 구입이 가능한 점, 개인용과 사무용으로 번호를 구별해 이용할 수 있다는 점 등으로 고객들에게 큰 인기가 있을 것으로 GS25 측은 예상했다.

GS25 관계자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티플러스 다이렉트몰에서만 구입이 가능했던 e-SIM을 오프라인 매장에서는 유일하게 GS25에서 판매하게 되어, 고객에게 편리성을 제공 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향후 차별화된 서비스와 혜택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jasonchoi@fnnews.com 최재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