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시티투어·태종대·낙동강생태탐방 부산 관광지 티켓 1장에 다 담았다

‘부산 패스포트’ 4000부 한정판매
1만3000원에 3종 탑승시설 이용
시티투어·태종대·낙동강생태탐방 부산 관광지 티켓 1장에 다 담았다

부산의 주요 관광시설을 한데 묶어 저렴한 가격에 이용할 수 있는 이용권이 출시됐다.

부산관광공사는 ㈜하나투어와 부산의 관광지 이용권을 한 장에 담은 '부산 패스포트'(사진)를 공동 기획해 한정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부산 패스포트는 부산을 대표하는 관광 콘텐츠인 부산시티투어 탑승권과 '한국관광 100선'에 5회 연속으로 선정된 부산 대표 관광지 태종대유원지의 다누비열차 탑승권, 서부산 낙동강 자락의 생태관광 체험이 가능한 낙동강생태탐방선 탑승권을 결합한 상품이다.

정상 가격보다 61% 할인된 1만3000원으로 3종류의 관광시설을 모두 이용할 수 있다.

부산 패스포트는 14일부터 올해 말까지 4000부만 한정 판매한다. 구매고객은 내년 1월 말까지 해당 상품을 사용할 수 있다.

공사와 하나투어는 상품 출시를 기념해 하나라이브 커머스를 통해 부산 패스포트와 라마다앙코르 부산역&해운대 호텔을 결합한 상품을 실시간으로 판매한다.


하나라이브 방송은 14일 저녁 7시부터 8시까지 1시간 동안 진행되며, 선착순 100명에게 결합상품 특가 혜택이 제공된다. 방송 이후에는 하나투어 홈페이지를 통해 부산 패스포트와 결합상품 등을 구매할 수 있다.

공사 관계자는 "부산 패스포트는 한 장으로 다양한 관광지를 즐길 수 있는 여행상품"이라며 "내년에는 부산의 대표 관광지를 추가 확대해 부산만의 경쟁력 있는 관광상품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bsk730@fnnews.com 권병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