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확진자 밀접촉 지인·가족' 광주 4명·전남 13명 확진(종합)

기사내용 요약
누적 확진자…광주 5236명·전남 3329명

'확진자 밀접촉 지인·가족' 광주 4명·전남 13명 확진(종합)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14일 오전 광주 동구 무등산국립공원 증심사 인근에 탐방객 대상 코로나19 임시 선별검사소가 설치돼 운영되고 있다. 2021.10.14. hgryu77@newsis.com
[광주=뉴시스] 송창헌 류형근 기자 = 광주·전남에서 코로나19 확산세가 한 풀 꺾이긴 했으나 산발적 감염이 지속되면서 12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광주와 전남에서는 14일 오후 2시 현재 각각 4명과 13명의 신규 확진자가 나와 광주 5233∼5236번, 전남 3317∼3329번 환자로 분류됐다.

광주지역 확진자 중 1명은 타 지역 건설현장 관련자로 전남 311번의 직장 동료다. 서구 거주자로 격리해제 전 검사에서 유증상 확진됐다. 또 다른 1명은 광산구 소재 외국인 등 검사 관련 확진자로 캅보디아 국적 외국인 노동자다.

나머지 2명은 광주 북구와 전남 목포 거주자로 정확한 감염경로는 조사 중이다.

광주지역의 최근 유형별 확진자수는 광산구 소재 외국인 등 검사 관련이 372명으로 가장 많고, 외국인 등 고용사업자 관련 108명, 직업소개소 39명, 동구 의료기관 17명, 광산구 건설현장 관련 16명 등의 순이다.

이달 들어 월간 확진자 219명 가운데 20대와 30대가 40%에 이르고, 50대 이상은 23%를 차지하고 있다. 백신 접종 후 확진된 돌파 감염 사례는 654명에 이른다. 전체 인구 대비 접종률은 61%, 16∼17세 사전예약률은 61.8%에 이른다.

전남에서는 확진자 13명 모두 기존 확진자 접촉 과정에서 바이러스에 감염된 지인이나 가족들로 조사됐다. 감염 경로는 기존 전남 확진자가 11명, 서울 금천구 1명, 서울 동대문구 1명 등이다.


확진자 거주지역은 여수 5명, 구례 3명, 목포 2명, 장흥·무안·강진 각 1명씩이다.

전남에서는 전체 도민 184만명 중 148만명이 백신접종을 마쳐 68.1%의 완료율을 기록하고 있다.

방역당국 관계자는 "백신 접종률은 높고 신규 확진자는 전국 최저 수준이긴 하지만 국내 일일 감염자수가 여전히 네 자릿수를 이어가고 있고, 델타 변이와 돌파 감염도 이어지고 있는 만큼 일희일비할 상황은 아니다"고 개인과 시설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goodchang@newsis.com, hgryu7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