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대구상의, 카자흐스탄·우즈베키스탄 화상 수출상담회

대구상의, 카자흐스탄·우즈베키스탄 화상 수출상담회
(출처=뉴시스/NEWSIS)

[대구=뉴시스] 김정화 기자 = 대구상공회의소는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 화상 수출상담회'를 개최해 10만달러의 계약추진 성과를 거뒀다고 14일 밝혔다.

경제자유구역 입주기업 9곳이 참가한 이번 수출상담회는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과 함께 개최했다.

구매력이 높은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을 대상으로 맞춤형 해외바이어 매칭, 통역서비스 등을 제공한 맞춤형 수출상담회로 진행됐다.


상담회에서는 134만달러의 수출 상담과 함께 계약추진 10만달러의 성과를 거둬 중앙아시아 국가들의 진출 교두보를 마련했다.

이를 바탕으로 참가기업의 샘플 현지 발송 등 지속적인 사후관리를 통해 실질적인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을 계속할 예정이다.

대구상의 관계자는 "경제자유구역 입주기업의 제품에 대한 현지 바이어의 높은 관심을 통해 중앙아시아 시장 진출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gk@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