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영상] 유승민, 윤석열 당해체 발언에 "비겁해…왜 들어왔는지 이해 안 가"

[영상] 유승민, 윤석열 당해체 발언에 "비겁해…왜 들어왔는지 이해 안 가"
© 뉴스1




(서울=뉴스1) 노선웅 기자 = 유승민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가 당내 경쟁 후보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꺼낸 '당 해체' 발언에 관해 강력 비판했다.

유 후보는 14일 서울 중구 조계사 수륙재 행사에서 윤 전 총장의 전날 발언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당에 해를 입히는 부적절한 발언"이라고 답했다.

이날 유 후보는 "(경선 2차) 토론회에서 충분히 이야기할 수 있었는데 하지 않고 등 뒤에서 공격하는 것은 굉장히 비겁한 일"이라며 "우리 당에 관련 경험도, 애정도 없는 사람이 왜 들어온건지 이해가 안 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윤 후보가 어제 감정이 격해진 모양인데 본인이 했던 말을 되돌아보고 진심으로 사과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윤 전 총장은 지난 13일 자신의 캠프 제주 선대위 출범식에서 본인을 둘러싼 고발 사주 의혹에 관한 당내 검증 공세에 작심 비판을 쏟아낸 바 있다.

윤 전 총장은 이날 고발 사주 의혹을 대장동 사건과 엮어 문제 제기하는 당내 공세에 "우리 당의 정권 교체는 둘째 문제"라며 "이런 정신머리부터 바꾸지 않으면 우리 당은 없어지는 게 맞다"고 대응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