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공명, '바달집3' 새 막내로 합류…김희원 "싸움 잘하지?" [RE:TV]

공명, '바달집3' 새 막내로 합류…김희원 "싸움 잘하지?" [RE:TV]
tvN '바퀴 달린 집3'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바퀴 달린 집3' 새 막내로 배우 공명이 합류했다.

지난 14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바퀴 달린 집3'에서는 새로운 막내로 함께한 배우 공명의 모습이 담겼다.

바달집의 터줏대감 성동일과 김희원은 함께 여행할 막내가 초면이라며 기대 반 걱정 반으로 새 막내를 기다렸다. 이에 김희원이 "엄청 착하다더라"라고 말하자 성동일이 "나도 어디 가면 착하다고 한다, 내가 착해?"라고 물어 김희원을 당황하게 했다. 그러자 김희원은 "형에 대해선 안 물어본다"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내기도.

이어 공명이 도착해 쉴 새 없이 인사를 하며 긴장한 기색을 내비쳤다. 이에 성동일은 "빈손으로 왔구나"라고 분위기를 풀었고, 공명은 김희원과는 영화 '판소리 복서' 시사회에서 만난 적이 있다고 전하며 혜리와 친분이 있다고 고백했다. 성동일은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서 성동일의 딸로 열연했던 혜리와 친분이 있다는 공명에 놀라기도.

더불어 성동일은 "온 애 중에 제일 서글서글하다, 좋아 편안하고"라며 공명의 첫인상에 합격점을 줬다. 그러나 김희원은 "아직 합격한 건 아냐, 오디션 봐야 한다"고 너스레를 떨며 재미를 더했다.

공명은 최근 캠핑에 빠져있다며 10개월 차 캠퍼임을 고백했다. 이에 성동일은 '손님은 움직이지 않는다'라는 바달집의 가훈을 소개하며 "손님이 도착하는 순간, 너도 집주인이다, 재밌게 좋은 추억 쌓자"고 당부했다.
이어 성동일이 김희원이 한두 번씩 막내를 집 뒤로 데려가는 경우가 있다고 경고하자, 김희원이 "싸움 잘하지?"라고 공명에게 물으며 여전한 '티키타카'를 뽐냈다.

당황한 기색을 내비치며 고개를 저은 공명에게 김희원은 "주로 내가 맞고 오는 편이다"고 부연해 폭소를 유발했다.

한편 tvN '바퀴 달린 집3'는 바퀴 달린 집을 타고 전국을 유랑하며 소중한 이들을 초대해 하루를 살아보는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