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LG유플러스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활성화"

LG전자 로엔과 업무협약 체결
초고령화 시대 시니어케어사업 적극 지원
초기치매환자 대상 예방 및 관리 콘텐츠 사업 협력
LG유플러스 모바일 홈 고객 대상 서비스 확대 추진
[파이낸셜뉴스]
LG유플러스는 LG전자, 로완과 서울 여의도동 LG트윈타워에서 '시니어 대상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LG유플러스 CSO 박종욱 전무, 로완 한승현 대표, LG전자 ID사업부장 백기문 전무(왼쪽부터)이 업무 협약식 체결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는 LG전자, 로완과 서울 여의도동 LG트윈타워에서 '시니어 대상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LG유플러스 CSO 박종욱 전무, 로완 한승현 대표, LG전자 ID사업부장 백기문 전무(왼쪽부터)이 업무 협약식 체결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가 LG전자·로완과 시니어 대상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로완은 뇌 질환 디지털 치료 전문 기업으로 국내 최고 신경과 전문 의료연구팀과 디지털 종합 치매예방 프로그램 '슈퍼브레인'을 개발했다. 혈관위험 인자관리, 인지학습, 운동, 영양교육, 동기강화 등 다섯가지 영역에서 다중인지 중재 효과를 입증하고 현재 50여개 치매안심센터, 복지관, 병·의원에 제공 중이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3사는 비대면, 초고령화 사회에 맞춰 경도인지장애 및 초기 치매 환자를 대상으로 치매 예방 및 관리를 위한 디지털 콘텐츠 및 솔루션 사업 협력을 추진키로 했다.

앞으로 3사는 △슈퍼브레인 기반 디지털 치매 예방·관리 솔루션 개발 및 공급 △B2G·B2B·B2C 등 각 시장에 적합한 편의 디바이스 발굴 △고객 라이프로그(Lifelog, 헬스) 데이터를 활용한 서비스 고도화 △방송·통신 데이터 연계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개발을 추진한다.

LG전자가 최근 출시한 ‘원퀵(One:Quick)’ 디바이스에 슈퍼브레인 기반의 치매 예방 및 관리 솔루션을 탑재하고, 서울에 위치한 치매안심센터와 데이케어센터를 대상으로 사업화 검증에 나선다. 원퀵은 4K UHD 해상도 스크린, 카메라, 마이크, 스피커, 전자칠판 등을 탑재한 다목적 스크린으로, 화상회의와 운동 등 회사나 집에서 필요로 하는 올인원(All-in-one) 솔루션을 제공한다.

향후 원퀵을 통한 사업화 검증과 함께 LG유플러스는 자사 모바일∙홈 서비스 고객을 대상으로 치매예방관리 서비스를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는 초고령화 시대가 도래하며 치매에 대한 예방과 관리의 중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시니어 케어 관련 사업을 적극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박종욱 LG유플러스 CSO 전무는 “LG유플러스의 정보통신기술력 및 가입자 기반으로 디지털 시니어 케어 분야, 특히 치매에 대한 우려로 걱정이 많으신 시니어를 대상으로 고객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pring@fnnews.com 이보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