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푸르덴셜생명보험, 보험금지급능력평가 3년 연속 'AAA' 등급 획득

푸르덴셜생명보험, 보험금지급능력평가 3년 연속 'AAA' 등급 획득


[파이낸셜뉴스] 푸르덴셜생명보험은 한국신용평가에서 실시한 보험금지급능력평가에서 3년 연속 최고 등급인 'AAA'를 획득했다고 2일 밝혔다.

AAA등급은 장기적인 보험금 지급능력이 최고 수준이며 환경 악화에 영향을 받지 않을 정도로 안정적임을 의미한다. 한국신용평가는 △최고 수준의 자본적정성 △보수적 자산운용 정책 △우수한 수익구조 면에서 푸르덴셜생명보험을 높게 평가했다. 이 같은 평가 요소를 바탕으로 향후 등급전망 또한 '안정적'일 것으로 내다봤다.

푸르덴셜생명보험의 재무건전성과 안정적인 자본비율은 신용도 평가의 중요한 요인으로 작용했다. 재무건전성 지표인 RBC비율이 368.7%(2021년 6월 기준)로 업계 평균(272.9%)을 크게 상회하며 후순위채 및 신종자본증권 발행이 없어 자본의 질적 구성 또한 우수하다는 평이다.

또한 안전자산의 비중(88.2%, 2021년 6월말 기준)은 생명보험사 중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종신보험 비중이 높은 보험 포트폴리오를 보유해 장기 채권 위주로 운용자산을 구성했기 때문이다.

이 밖에도 한국신용평가는 푸르덴셜생명보험이 설계사 채널을 통한 고액자산가 영업으로 특화된 사업영역을 확고히 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푸르덴셜생명보험 관계자는 "3년 연속 AAA 등급 획득은 고객중심의 철학을 바탕으로 업계 최고 수준의 재무건정성과 수익성을 유지하기 위해 노력해온 결과"라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더욱 신뢰받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pompom@fnnews.com 정명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