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생방송 중 신음 소리가".. 여성 BJ, 남성 팬과 성관계 의혹

방에서 나온 여자 BJ가 방송이 진행 중인 사실을 알고 놀라고 있다. 아프리카TV 캡쳐
방에서 나온 여자 BJ가 방송이 진행 중인 사실을 알고 놀라고 있다. 아프리카TV 캡쳐

아프리카TV의 유명 여자 BJ가 남성 팬들과 술을 마시며 생방송을 진행하던 중 팬 한 명과 성관계를 했다는 의혹에 휩싸였다.

11일 인터넷 방송 업계에 따르면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아프리카 여캠 신음 사건’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게시물에 따르면 A씨는 자신에게 쏜 별풍선 수가 상위 20위인 팬 B씨, C씨와 함께 B씨 집에서 술 먹방을 진행했다. 방송을 한창 하고 있던 가운데 A씨와 C씨는 휴식을 취한다며 방에 들어간 뒤 이들이 들어간 방에서 문을 잠그는 소리가 들렸다.

이후 일부 시청자들은 채팅창에 “방에서 이상한 소리가 들린다”, “신음 소리가 들리는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혼자 남아 술 먹방을 진행하던 B씨도 점점 커지는 신음 소리에 놀란 기색을 드러내며 눈물을 보였다.

B씨가 A씨에게 해명을 요구하자 A씨는 “뭐야”, “왜 방송 켰어?”라며 소리를 질렀고 C씨도 B씨에게 “이런 걸 콘텐츠로 만드느냐“며 화를 냈다. 이에 B씨가 “방송을 켠 게 아니라 안 끄고 있었다.
너희들 알아서 해”라고 말했다.

논란이 커지자 아프리카TV는 A씨가 운영하는 채널에 대해 지난 9일부터 오는 12일까지 서비스 이용을 정지했다. 이용 정지 사유는 '미풍양속 위배'(지나치게 과도한 폭력, 위협, 혐오, 잔혹한 행위)다.

solidkjy@fnnews.com 구자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