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송영길 "윤석열 野 대선후보 된 데는 저희 부족함 있었다"

송영길 "윤석열 野 대선후보 된 데는 저희 부족함 있었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6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1.11.26/뉴스1
[파이낸셜뉴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야당 대선후보로 선출된 데 대해 "저희가 돌이켜서 반성할 점이 많다"고 자세를 낮췄다.

문재인 정부에서 검찰총장을 지낸 윤 후보가 선출된 것에는 문재인 정부와 여당에 대한 국민들의 '미움'이 표현됐다는 진단이다.

송 대표는 26일 민주당 중앙당사에서 처음으로 최고위원회의를 주재한 후 기자들과 만나 "윤 후보는 국민의힘에서 성장한 정치인이 아니다"라며 "문재인 정부의 검찰총장을 했던 분이 저희의 부족함으로, 야당의 대선후보가 됐다는 것은 저희가 돌이켜서 반성해볼 점이 많다는 게 제 일관된 메시지"라고 말했다.

송 대표는 "저희에 대한 미움이 반사적으로 표현된 것이라 본다"며 문재인 정부와의 차별화에 힘을 실었다.

그는 "이재명 대선후보가 이끄는 대한민국 대전환에서는 문재인 정부를 계승하되, 부동산 등 불만을 해소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dearname@fnnews.com 김나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