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당진서 교차로 건너던 초등생 덤프트럭에 치여 숨져

당진서 교차로 건너던 초등생 덤프트럭에 치여 숨져
당진경찰서 전경© 뉴스1

(당진=뉴스1) 김태완 기자 = 충남 당진에서 초등학생이 시내 교차로 신호등에서 덤프트럭에 치여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26일 당진경찰서에 따르면 덤프트럭을 몰다 길을 건너던 초등학생을 치어 숨지게 한 혐의로 50대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A씨는 지난 25일 오후 3시 20분께 탑동초등학교 인근 교차로에서 덤프트럭을 몰고가다가 자전거를 타고 도로를 건너던 초등학생을 들이받아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가 초등학생을 미처 발견하지 못해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