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기보, 부산테크노파크·부산연합기술지주와 업무협약

[파이낸셜뉴스]
기술보증기금이 부산지역 우수기술 지원에 앞장선다.

기보는 부산시 소재 롯데호텔에서 부산테크노파크, 부산지역대학연합기술지주와 함께 부산지역 '우수기술창업 및 혁신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각 기관이 우수기술을 보유한 부산지역 중소기업 발굴 및 지역혁신 생태계 조성에 필요한 유기적 협조체제를 구축하고, 기업 수요에 따른 맞춤형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부산TP와 부산연합기술지주는 지역 내 우수기술 창업기업을 기보에 추천하고, 기보는 추천 기업에 기술평가, 보증 및 기술이전 등 종합지원을 통해 부산지역 중소벤처기업의 혁신성장을 지원한다.

또한, 각 기관은 전문적인 역량을 바탕으로 부산지역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창업 및 혁신성장 지원, 기술이전 및 기술수요 정보의 상호교류를 통해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고, 기술 기반의 혁신성장 생태계 조성을 위해 협조체제를 강화해나갈 계획이다.

이은일 기보 부산지역본부장은 “이번 협약이 부산지역 우수기술기업의 창업 및 혁신성장 지원을 확대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며 "기관 간 협업을 통해 부산지역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kjw@fnnews.com 강재웅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