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文, 29일 특별방역점검 회의 주재…추가접종·병상확보 등 대책 논의

기사내용 요약
일상회복 4주 평가…백신 추가접종, 치료체계 등 대책 논의

文, 29일 특별방역점검 회의 주재…추가접종·병상확보 등 대책 논의
[서울=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7월12일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코로나19대응 수도권 특별방역점검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청와대 제공) 2021.07.1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김성진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29일 코로나19 대응 특별방역점검회의를 주재한다고 청와대가 26일 밝혔다.

이번 특별방역점검회의는 최근 위중증 환자가 고령층을 중심으로 크게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추가 접종의 조속한 시행과 병상 확충이 시급한 상황에서 개최된다.


문 대통령은 이번 회의를 통해 4주간의 단계적 일상회복 시행을 평가하고, 치료체계를 비롯해 백신 추가 접종과 방역 상황 등을 점검하고 대책을 논의할 예정이다.

특별방역점검회의에는 김부겸 국무총리, 홍남기 경제부총리, 유은혜 사회부총리,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 구윤철 국무조정실장, 김강립 식품의약품안전처장,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등이 참석한다.

코로나19 특별방역점검회의 뒤 관계 부처 합동으로 종합 대책에 대한 브리핑이 있을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sj8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