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경기남부경찰, 스마트워치 활용 신변보호 가상훈련 실시

경기남부경찰, 스마트워치 활용 신변보호 가상훈련 실시
김원준 경기남부청장이 수원중부경찰서 112상황실에서 신변 보호용 스마트워치 가상훈련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 뉴스1

(경기=뉴스1) 최대호 기자 = 경기남부경찰청은 '신변 보호용 스마트워치 가상훈련(FTX)'을 실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훈련은 데이트폭력과 강력범죄의 스마트워치 운용에 대한 선제적 점검과 신변보호 조치의 효율적인 대응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됐다.

현장 대응력 강화를 위해 지난 24일과 25일 이틀 동안 경기남부청 소속 31개 전 경찰서가 훈련에 참여했다.


경찰은 건물 내와 도로 등지에서 스마트워치 신고 후 대상자의 위치 확인, 관련 기능 간 상황 전파, 현장 출동 소요시간 등을 점검했다.

경찰은 앞으로도 스마트워치 관리실태, 112시스템 정보 입력 등 신변보호 전반에 대해 정기적으로 점검하고 문제점을 발굴·개선해 나갈 방침이다.

김원준 경기남부경찰청장은 "이번 스마트워치 신고 가상 훈련은 발생 초기부터 총력 대응을 통해 피해자의 신변안전 확보에 중점을 뒀다"며 "앞으로 현장 대응력과 법 집행력을 강화해 도민 안전에 한치의 소홀함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