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팝핀제이·팝핀도균, '모니카 저격 논란' 사과…"비하 목적 아니었다"

팝핀제이·팝핀도균, '모니카 저격 논란' 사과…"비하 목적 아니었다"
[서울=뉴시스] 모니카 2021.11.26.(사진=JTBC 아는형님)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전재경 인턴 기자 = 댄서 팝핀제이와 팝핀도균이 '모니카 저격 논란'에 사과했다.

팝핀제이는 26일 인스타그램에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죄송하다. 제가 스토리에 올렸던 글은 절대 누군가를 비하할 목적으로 작성된 것이 아니었다"고 글을 올렸다.

이어 "이 춤의 초창기부터 활동해 왔던 분들에게 배웠던 지식을 공유하려 했었던 거다"라며 "이제라도 오해없이 더 잘 전달될 수 있게 하기 위함이었다"고 전했다.

팝핀제이는 "당사자와도 처음 글이 올라온 날 전화를 통해 대화하며 제 글이 비하 목적이 아니라는 의미를 전달한 바 있다"라며 "다시 한번 저의 성숙하지 못한 표현 방법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팝핀도균도 같은 날 인스타그램에 "모니카 누나와 직접적인 통화로 사과를 드렸다. 이번 이슈에 관심을 가져주신 모든 분들께 불편을 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앞서 모니카는 지난 20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 출연해 스트리트 댄스 '팝핑'을 설명하며 "'팝'을 하는 모든 동작들을 '팝핑(Popping)'이라고 하는데 'g'를 빼서 '팝핀(Poppin)'이라고 부른다"고 말했다. 이에 팝핀제이와 팝핀도균을 비롯한 일부 댄서들은 SNS를 통해 "모니카의 설명이 잘못됐다. 정식 명칭은 '팝핑'이다"고 지적해 논란을 빚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364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