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이재명 영입1호 조동연 놓고 강용석 "사생활 제보 쏟아져"..민주 "법적대응"

이재명 영입1호 조동연 놓고 강용석 "사생활 제보 쏟아져"..민주 "법적대응"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공동상임선대위원장으로 임명된 조동연 교수가 30일 서울 여의도 더불어민주당사에서 열린 이재명 캠프 공동상임선대위원장 인선 발표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른쪽은 송영길 당대표. 사진=서동일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이재명 대선 후보의 1호 영입 인재인 조동연 상임 공동선대위원장의 사생활 문제를 제보 받았다는 강용석 변호사 주장에 대해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며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 법적 대응을 취하겠다고 경고했다.

1일 정치권에 따르면 김진욱 민주당 선거대책위원회 대변인은 전날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를 통해 “조 선대위원장과 관련한 강용석씨 페이스북 글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며 “중앙선대위는 이에 대해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할 거다.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행위에 대해서도 강력한 법적 조치를 해내갈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강용석 변호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조 위원장과 관련된 제보가 쏟아지고 있다며 출처가 확인되지 않은 조 위원장 이혼 사유 관련 글을 공유했다.

최근 민주당 공동상임선대위원장으로 임명된 조 위원장은 1982년생으로 30대 워킹맘이자 군사·우주산업 전문가로 알려졌다. 2004년 육군사관학교를 졸업하고 이라크 자이툰사단과 한·미 연합사령부, 외교부 정책기획관실, 육군본부 정책실 등에서 17년간 복무했다.

2011년엔 경희대 아시아태평양지역학 석사, 2016년엔 미국 하버드대학교 케네디스쿨 공공행정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현재는 서경대 군사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조 위원장은 송영길 민주당 대표와 함께 투톱으로 민주당 선대위를 이끌 예정이다.

강 변호사는 민주당의 법적 대응 예고에 “민주당 선대위는 저를 형사 고발하려면 내용 몰랐다고 발뺌할 어설픈 변호사 이름으로 고발하지 말고 반드시 이재명이나 송영길 이름으로 고발하시기 바란다”고 맞섰다.

solidkjy@fnnews.com 구자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