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bhc치킨, 가맹점주 가격 인상 요청에 "고민중"

bhc치킨, 가맹점주 가격 인상 요청에 "고민중"
지난 6일 개최된 2021 전국 가맹점협의회 회의에서 임금옥 bhc치킨 대표(두번째 가운데)와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파이낸셜뉴스] bhc치킨 본사가 가맹점주들의 가격 인상 요청에 신중히 고민하고 있다는 입장을 7일 밝혔다.

bhc치킨은 지난 6일 서울 송파구 본사 교육장에서 전국 지역별 가맹점 협의회 관계자 31명과 임금옥 대표를 비롯한 경영진이 참석한 가운데 전국 가맹점 협의회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 가맹점협의회 이영문 회장은 "가맹점의 매출 증대를 위해 신메뉴 개발, 적극적인 마케팅 등으로 본사에서 힘써주시고 있지만, 현재 매장에서 체감하고 있는 인건비와 임대료 상승, 배달앱 이용 증가에 따른 수수료 부담, 원부자재 인상 등으로 가맹점 운영에 어려움이 많다"라며 가격 인상을 요청했다.

이에 대해 bhc치킨은 가맹점 운영의 어려움을 감안해 가격 인상에 대한 부분은 신중히 고민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이날 회의는 올 한해 경영 성과 공유를 비롯해 마케팅 활동 방향과 업계 이슈, 지속적인 미래 성장에 대한 공감대 형성 등 다양한 현안에 대한 폭넓은 의견을 교환했다는 회사 측 설명이다.

bhc치킨 관계자는 "그동안 상생경영을 위해 매년 다양한 형식의 간담회를 열어 매장 현장의 생생한 의견 청취를 통한 공감대 형성에 노력해 왔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가맹점 간담회를 실시해 가맹점과의 소통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며 "이번 가맹점 협회의 회의를 통해 도출된 다양한 의견에도 귀 기울여 내년에도 가맹점과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gmin@fnnews.com 조지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