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부경대-부산 남구청, ‘스마트 대학로’ 조성 맞손

부경대-부산 남구청, ‘스마트 대학로’ 조성 맞손
장영수 총장(오른쪽)과 박재범 구청장이 협약을 맺고 기념촬영하고 있다./제공=부경대학교

[파이낸셜뉴스] 국립부경대학교(총장 장영수)와 부산시 남구(구청장 박재범)가 부경대 주변을 ‘스마트 대학로’로 조성하기 위해 손잡았다.

장 총장과 박 구청장은 7일 오전 부경대 대학본부 3층 총장실에서 ‘대학로 스마트 컬처스트리트 조성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두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부산 지역에서도 유동인구가 많기로 손꼽히는 부경대 대학로 주변을 ‘스마트 대학로’로 조성하기 위한 각종 사업의 효율적이고 체계적인 추진을 위해 협력한다.

이번 협약에 따라 부경대 정문에서 북측으로 이어지는 220m 길이의 서측 거리에는 바닥 데크가 새로 설치돼 보행환경이 개선된다.

두 기관은 와이파이 이용과 휴대폰 충전도 가능한 스마트벤치를 거리 곳곳에 설치해 이용자들에게 편의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 영상 등 미디어 콘텐츠를 상시 상영할 수 있는 대형 전광판을 이곳에 설치해 대학생 등에게 필요한 정보와 소식 등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향파문학거리인 부경대 캠퍼스 북측 거리 490m에는 조명 설치 등 야간경관 조성사업이 추진될 예정이다.

bsk730@fnnews.com 권병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