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불법 주점서 술 마시다 방역수칙 위반 적발 최진혁, 검찰 송치

배우 최진혁씨. /사진=뉴시스
배우 최진혁씨. /사진=뉴시스

[파이낸셜뉴스] 집합 제한 조치를 위반하고 불법으로 운영하던 유흥 주점에서 적발된 배우 최진혁씨가 검찰에 넘겨졌다.

12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전날 최씨를 감염병예방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최씨는 지난해 10월 서울 강남구의 한 유흥 주점에서 집합 제한 조치를 어기면서 술을 마신 혐의를 받는다. 해당 주점은 당시 사회적 거리 두기 4단계에 따라 영업이 금지된 업소였다.

경찰 관계자는 “당시 그 자리에 있던 손님과 접객원 등 51명 중 47명도 송치했다”며 “4명은 아직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glemooree@fnnews.com 김해솔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