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녹유 '오늘의 운세' 2022년 1월 16일 일요일(음력 12월 14일 기사)

녹유 '오늘의 운세' 2022년 1월 16일 일요일(음력 12월 14일 기사)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 녹유(錄喩) '오늘의 운세' 2022년 1월 16일 일요일(음력 12월 14일 기사)

▶ 쥐띠
48년생 아름다운 황혼 사랑 꽃을 피워보자.60년생 한참이나 늦어진 약속이 지켜진다.72년생 흐뭇한 박수로 축하를 함께 하자.84년생 대가 있는 선물 손사래 쳐야 한다.96년생 말이 많아지면 싸구려가 될 뿐이다.

▶ 소띠
49년생 우직한 황소고집 처음을 지켜내자.61년생 사서했던 고생 보석으로 변해진다.73년생 속삭이는 거짓 한 귀로 흘려내자.85년생 공사다망 바쁜 일손을 가져보자.97년생 감동이 먼저 오는 인연을 만나보자.

▶ 범띠
50년생 겨울이 반가운 소풍에 나서보자.62년생 별나다 타박에도 전통을 중시하자.74년생 최고다 인정받는 수고에 나서보자.86년생 숨기고 있던 것도 기꺼이 내어주자.98년생 깔끔한 일처리 칭찬은 덤으로 온다.

▶ 토끼띠
51년생 잊혀져가는 존재 더욱더 분발하자.63년생 거친 황무지 희망의 씨를 뿌려보자.75년생 기쁨이 배가 되는 대답을 들어보자.87년생 아쉽고 서운해도 미련은 금물이다.99년생 세상 잣대에서 자유로 가져보자.

▶ 용띠
52년생 고단한 기색에 휴식을 줘야 한다.64년생 별 일 아닌 것도 의미를 보태주자.76년생 기운이 절로 나는 응원을 받아보자.88년생 답답한 속내에도 미소로 일관하자.00년생 맹목적인 도전 수업료를 내야 한다.

▶ 뱀띠
41년생 지극히 바람직한 선택을 해보자.53년생 정직한 시간에 땀부터 흘려보자.65년생 모진 결심으로 새로움을 택해보자.77년생 무릎 꿇지 않는 강인함을 지켜내자.89년생 쉽게 나온 말이 낭패를 불러낸다.01년생 머리에 담지마라. 몸으로 기억하라
녹유 '오늘의 운세' 2022년 1월 16일 일요일(음력 12월 14일 기사)
(출처=뉴시스/NEWSIS)


▶ 말띠
3342년생 편하지 않은 것에 긴장을 조여보자.54년생 어려운 손님 가시방석에 앉혀진다.66년생 수준 높은 솜씨로 우려를 잠재우자.78년생 친구도 우정도 거리를 가져보자.90년생 싫다 하는 거절에 선을 그어내자.02년생 반복되는 지적에 고개를 숙여보자.

▶ 양띠
43년생 우물처럼 깊은 배려심을 가져보자.55년생 반가운 마음에도 표정관리 해보자.67년생 왠지 모를 설렘 청춘이 다시 온다.79년생 모처럼 여유 한가로움을 즐겨보자.91년생 어떤 위치인지 눈치로 알아내자.03년생 실패는 성공으로 가는 지름길이다.

▶ 원숭이띠
44년생 반가운 부름에 걸음을 서두르자.56년생 두 말이 필요 없는 제안을 들어보자.68년생 영웅이 되려다는 낭패를 불러낸다.80년생 예고에 없던 행운 만세가 불러진다. 92년생 반가운 새 식구 정겨움을 나눠보자.

▶ 닭띠
45년생 흔하다하는 것에 가치를 알아보자.57년생 한 폭의 그림 같은 평안에 빠져보자.69년생 오십보백보 가진 것을 지켜내자.81년생 가장 낮은 자세 겸손해져야 한다.93년생 쉽게 오지 않는다.
인내를 시험하자.

▶ 개띠
46년생 축하는 끝나지고 숙제가 남겨진다.58년생 애틋한 정성으로 주변을 돌아보자.70년생 부러움의 대상 콧대를 높여보자.82년생 가치 있는 삶 본보기가 되어주자.94년생 포기도 수순이다. 겸허히 수용하자.

▶ 돼지띠
47년생 안 먹어도 배부른 호사를 누려보자.59년생 최소한의 지출로 진짜를 만나보자.71년생 체면이 안서도 아끼고 숨겨내자.83년생 주인이 따로 있다. 욕심을 잡아내자.95년생 착실한 이미지로 호감을 받아내자.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