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안철수 "국방부, 北미사일 여전히 분석 중...고장수리 중이냐"

[서울=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가 11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한국기자협회 초청토론회에서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2022.01.1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가 11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한국기자협회 초청토론회에서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2022.01.1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정윤아 기자 =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는 15일 국방부를 향해 "여전히 북한의 극초음속 미사일을 분석중이냐"고 비판했다.

안 후보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같이 말하며 "혹시 (국방부가) 고장수리 중이냐"고 비꼬았다.


안 후보는 지난 12일 서울 서초구 대한민국 재향군인회를 방문한 자리에서 "얼마 전 마하5에 해당하는 북한의 극초음속 탄도미사일이 발사됐다"며 "그런데 우리나라 국방부에서 정말 우리나라 국방부인지도 아닌지도 모를 말을 했다"고 지적했다.

그는 "국방부가 그것이 극초음파 미사일이 아닐 수도 있다며 북한을 감싸는 발언을 하니까, 북한이 거기에 대해서 보라는 듯이 마하 10의 극초음속 탄도미사일을 발사해 버렸다"고 했다.

그러면서 "정말 참담함을 금할 수 없다"고 지적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oona@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