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安, 3.1절 기념식 참석 …沈, 고향·지역구 유세

© 뉴스1
© 뉴스1

(서울=뉴스1) 권구용 기자 =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는 대선을 8일 앞둔 1일 103주년 3.1절 기념식에 참석해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을 기리고 심상정 정의당 대선 후보는 고향과 지역구를 찾아 표심을 공략한다.

안 후보는 이날 오전 서울 서대문구 국립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관에서 열리는 제103주년 3·1절 기념식에 참석한다.


이어 오후에는 서울 연건동 서울대학교 병원에 마련된 고(故) 이어령 전 문화부 장관의 빈소를 찾아 조문하고 생전 고인의 행적을 기릴 예정이다.

심상정 후보는 고향인 경기도 파주와 지역구인 경기도 덕양구에서 유세를 펼치며 표심 몰이에 나선다.

심 후보는 이날 오전 10시 경기도 파주 금촌시장에서 유세를 하고 뒤이어 11시30분에는 화정역 광장에서 집중유세를 펼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