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정동원, '개나리학당'의 "친절한 정쌤"

개나리학당 /사진=TV조선
개나리학당 /사진=TV조선

[파이낸셜뉴스] 가수 정동원이 '개나리학당'의 다양한 게임을 진행했다.

지난 2월 28일 방송된 TV조선 '개나리학당'에 정동원이 출연했다. 이날 '개나리학당'에서 정동원은 '결혼작사 이혼작곡 시즌3' 주역인 전노민·전수경·박주미·이민영·이가령과 함께 등장하며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날 '결사곡3' 주역들과 개나리들의 짝궁 매치가 진행됐다. 정동원은 첫 순서로 마련된 신문지 게임을 소개하며, '개나리학당' 출연자들과 게임을 진행했다.

이어 쉬는 시간에는 안율, 김태연이 팀 구호를 의논하며 어색한 모습을 보이자 직접 볼 터치 동작을 선보이며 "그거 하면 여기 있는 간식 다 주겠다"고 말해 보는 재미를 더했다.

타임머신 퀴즈에서는 "1997년에 나온 한 고추장 광고"라며 이민영의 광고 영상을 소개하고, "이 사진은 TV조선 화제의 드라마 '결혼작사 이혼작곡'의 한 장면"이라며 이가령의 '연탄 메이크업' 사진을 설명해 개나리들의 궁금증을 높였다.

메이크업과 관련된 개나리들의 수다가 이어지던 중, 임지민이 '에센스'라는 단어를 어려워하자 정동원은 직접 "에센스"라고 거들며 '친절한 정쌤'의 면모를 보였다.
이후 영상 퀴즈와 꽃받침 퀴즈에서는 붐과 함께 호흡을 맞춰 센스 있는 동작으로 힌트를 전해 개나리들의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정동원은 재치 있는 입담과 센스 있는 동작 힌트로 게임을 진행하며 '개나리학당'에 재미를 안겼다. 여기에 개나리들과의 눈높이 대화로 독보적인 매력을 뽐냈다.

yccho@fnnews.com 조용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