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서울핀테크랩 작년 1000억 투자유치…올해 기업 20곳 모집

기사내용 요약
서울핀테크랩 입주 혁신기업 모집 나서
[서울=뉴시스] 서울시청 전경. (사진=서울시 제공). 2022. 03.01.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서울시청 전경. (사진=서울시 제공). 2022. 03.01.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조현아 기자 = 서울시가 핀테크 스타트업 육성기관인 '서울핀테크랩'에 입주할 혁신기업 20곳을 모집한다고 1일 밝혔다.

서울핀테크랩은 여의도에 위치한 국내 최대 규모의 핀테크 스타트업 육성기관으로 현재 국내 69개사, 해외 16개사 등 85개의 스타트업이 입주해있다. 지난해 투자유치액은 1043억원, 매출액은 1199억원을 달성했다. 신규 일자리는 843개 창출했다.

신규 입주기업 대상은 핀테크 분야에 혁신적인 비즈니스 모델과 아이템을 보유한 국내외 창업기업으로 투자유치, 고용현환 등의 기준이 충족되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입주기업으로 선정되면 최대 3년간 사무실 공간을 사용할 수 있고 기업별 성장 단계에 따라 사업화, 투자, 마케팅, 기술개발, 법률·특허, 홍보 등 핀테크 전문 스타트업 인큐베이팅 프로그램을 지원받는다.

국내외 대기업·금융사와 연계한 IR, 싱가포르 핀테크 페스티벌, 핀테크 위크 런던 등 해외 진출 지원 프로그램에도 참여할 수 있다.

입주 계약은 1년 단위로 진행되며 1년마다 평가를 거쳐 연장이 가능하다.
희망 기업은 2일부터 31일까지 서울핀테크랩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1차 서면평가와 2차 대면평가를 통해 다음 달 15일 최종 입주 기업을 선정한다.

황보연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디지털 핀테크는 4차 산업혁명시대 금융산업의 필수 기술이자 핵심 경쟁력인 만큼 서울핀테크랩에서 아시아의 금융시장을 견인하고 세계금융시장을 선도할 유니콘 기업이 나올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ch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