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이재명·김동연, 통합정부 운영·구성 합의(2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와 김동연 새로운물결 대선후보가 1일 서울 마포구의 한 카페에서 대화를 나누고 있다. (새로운물결 제공) 2022.3/1뉴스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와 김동연 새로운물결 대선후보가 1일 서울 마포구의 한 카페에서 대화를 나누고 있다. (새로운물결 제공) 2022.3/1뉴스1

(서울=뉴스1) 이철 기자,전민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김동연 새로운물결 대선 후보는 1일 통합정부를 구성하기로 합의했다.


이 후보와 김 후보는 이날 오후 서울 마포구의 한 카페에서 회동을 진행하고 통합정부 운영과 구성, 개헌, 정치개혁 과제들에 대해 공통분모를 확인했다.

이 후보는 "새로운 정치교체를 위한 뜻에 함께하고 거기에 더해 국민, 나라를 걱정하는 모든 정치세력 모아서 통합의 정부, 국민 내각을 만든다는 점도 우리가 합의했다"고 말했다.

김 후보는 "정치판을 바꾸고 세력 교체하자고 한 주장이 결실을 맺어 이 후보와 민주당이 좋은 호응을 보여줬다"며 "그것을 계기로 서로 신의, 성의를 갖고 대화를 한 끝에 오늘 정치교체, 통합정부 운영과 구성에 대한 합의를 이루게 된 것에 대해 대단히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