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롯데칠성음료 1만원대 가성비 위스키 '랭스' 출시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 김동현 기자 = 롯데칠성음료는 블렌디드 스카치 위스키 랭스를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랭스는 알코올 도수 40도의 블렌디드 스카치 위스키로 글렌고인, 탐두 등 유서 깊은 증류소를 운영하는 이안 맥클라우드의 위스키로 700㎖ 기준 약 1만원 대 가격으로 가성비가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는 제품이다.

랭스는 온더락(위스키를 얼음에 희석시켜 음용하는 방식)으로 음용시 더욱 부드럽게 즐길 수 있으며 사이다, 콜라, 토닉워터 등 다양한 음료를 섞어서 하이볼을 만들어 마시기에도 좋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최근 증가하는 위스키 입문자들이 캐주얼하게 즐길 수 있는 위스키를 출시했다"며 "랭스를 이용해 다양한 하이볼 레시피를 즐길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j1001@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