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 中 SAIC-GM 총괄 부사장으로 이동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사진제공=한국지엠) © 뉴스1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사진제공=한국지엠) © 뉴스1

(서울=뉴스1) 이균진 기자 = 제너럴모터스(GM)는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을 6월 1일자로 중국 SAIC-GM 총괄 부사장에 임명한다고 2일 밝혔다. 카젬 사장의 후임은 추후 선임될 예정이다.

SAIC-GM은 GM과 SAIC모터가 50대50 지분으로 설립한 합작사다. 중국 내 4곳의 생산기지를 갖고 있으며, 뷰익·쉐보레·캐딜락 브랜드의 총 30개 제품군에 달하는 자동차를 생산·판매한다.


카젬 사장은 지난 2017년 9월 한국지엠 사장으로 취임했다. 약 5년 동안 한국지엠의 경영 정상화를 이끌었다는 평가를 받는다.

스티브 키퍼 GM 해외사업부문(GMI) 사장은 "카젬 사장은 한국지엠이 당면했던 어려운 시기에 부임해 회사를 지속가능한 사업장으로 전환하기 위해 훌륭하게 이끌어 왔다"며 "새로운 역할을 맡는 중국에서도 성공을 이어 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