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삼성카드, 2.8억 유로 규모의 ABS 발행

관련종목▶

사진=뉴스1
사진=뉴스1


[파이낸셜뉴스] 삼성카드는 2억8000만 유로 규모의 ESG 방식 외화자산유동화증권(ABS)을 발행했다고 2일 밝혔다. 한화로 약 3800억원 수준이다.

이번 발행은 지난해 3월에 이어 두번째 ESG 방식의 외화 ABS 발행이며, 조달한 자금은 ESG 경영 활동을 위해 활용할 계획이다.

앞서 삼성카드는 ESG 외화 ABS 발행을 위해 해외 ESG 인증기관인 서스테이널리틱스(Sustainalytics)로부터 인증을 취득한 바 있다.

한편, 삼성카드는 ESG 경영에 대한 사회적인 관심과 요구가 증가함에 따라 ESG 채권 발행, 이사회 산하 ESG 위원회 설립, 'ISO 14001' 인증 획득, ESG 보고서 발간, 사회적 경제기업 지원 등 관련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국내와 해외 금융시장에서 ESG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삼성카드는 ESG 방식의 채권 및 ABS 발행 등 자금 조달 포트폴리오를 다변화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ESG 경영 활동을 펼칠 계획"이라고 밝혔다.

seung@fnnews.com 이승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