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넥센타이어, 사계절용 프리미엄 타이어 '더 뉴 엔페라 AU7' 출시

(넥센타이어 제공) © 뉴스1
(넥센타이어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권혜정 기자 = 넥센타이어는 사계절용 프리미엄 타이어 '더 뉴 N’FERA(엔페라) AU7'을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더 뉴 엔페라 AU7'은 2017년 출시한 넥센타이어의 사계절용 프리미엄 타이어 '엔페라 AU7'의 리뉴얼 제품이다. 넥센타이어 관계자는 "프리미엄 타이어 시장의 확대와 저소음 타이어를 선호하는 소비자의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기존 제품의 성능을 강화했다"고 설명했다.

'더 뉴 엔페라 AU7'의 가장 큰 특징은 이전 모델 대비 소음 저감 성능이 향상됐다는 점이다. 기존 3개의 블록 타입의 흡음재를 사용했던 것과는 달리 해당 제품에는 타이어 내부 전체를 감싸는 '링 타입'의 흡음재를 부착, 주행 시 발생하는 공명음을 크게 줄였다.


또 최적의 배수 공간을 확보함과 동시에 타이어 횡방향 그루브(타이어 표면의 홈)에 적용된 블록 본형 방지 기술을 통해 강성을 높여 젖은 노면에서의 제동 성능을 높였다. 외측 블록의 접지 면적도 증대해 마른 노면에서도 제동 성능과 코너링 기능을 강화했다.

넥센타이어 관계자는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안전 운전과 고객 요구에 맞는 제품을 지속 개발해 더 높은 만족감을 선사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