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KB국민은행, 람다256과 업무협약…"블록체인 기술협력"

28일 KB국민은행 IT센터에서 열린 '블록체인 기술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식에서 (왼쪽)윤진수 KB국민은행 테크그룹 대표와 (오른쪽)박재현 람다256 대표이사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KB국민은행© 뉴스1
28일 KB국민은행 IT센터에서 열린 '블록체인 기술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식에서 (왼쪽)윤진수 KB국민은행 테크그룹 대표와 (오른쪽)박재현 람다256 대표이사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KB국민은행© 뉴스1

(서울=뉴스1) 국종환 기자 = KB국민은행은 지난달 28일 블록체인 전문기업 람다256과 기술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람다256은 클라우드 기반의 블록체인 서비스 플랫폼 '루니버스'를 운영하는 블록체인 서비스 개발사다. 가상자산 사업자의 트래블룰(자금이동추적시스템) 준수를 위한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양사는 Δ금융과 블록체인을 결합한 협업과제 발굴 및 파일럿 과제 수행 Δ금융 업무에 특화된 블록체인 플랫폼과 신금융서비스 공동 개발 Δ블록체인 기술발전에 대응하기 위한 기술 공동연구 및 협력체계 마련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양사는 금융에서 NFT(대체불가능토큰), CBDC(중앙은행 발행 디지털화폐) 등 블록체인 기술의 상용화를 대비해 블록체인 기반의 금융서비스를 만들고, 이에 필요한 플랫폼 구축과 생태계를 함께 조성할 계획이다.

윤진수 KB국민은행 테크그룹 대표는 "시간이 오래 걸리고 비용 부담이 높은 업무에 우선적으로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해 금융서비스의 경쟁력을 높이겠다"며 "앞으로 블록체인 활용 비중을 높여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