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코로나 확진 이강덕 포항시장 "업무 차질 없도록"…비대면 회의 주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으로 자택에서 격리 중인 이강덕 경북 포항시장(왼쪽 첫번째)이 부서장 영상회의로 다가온 제20대 대통령선거 준비와 시민들의 안전에 철저한 준비를 지시했다. (포항시제공)2022.3.2/© 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으로 자택에서 격리 중인 이강덕 경북 포항시장(왼쪽 첫번째)이 부서장 영상회의로 다가온 제20대 대통령선거 준비와 시민들의 안전에 철저한 준비를 지시했다. (포항시제공)2022.3.2/© 뉴스1

(포항=뉴스1) 최창호 기자 =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자택에서 격리 중인 이강덕 포항시장이 2일 영상회의를 통해 20대 대통령 선거와 시민 안전을 철저히 준비하라고 지시했다.

포항시에 따르면 이 시장은 회의에서 전자결재 등 비대면 보고를 받고 평소 처럼 업무를 처리하고 있다.

이 시장은 "시민들이 안심하고 투표할 수 있도록 투표소의 방역 지원 대책을 세우고 산불 예방과 포스코 지주사 포항이전 후속 조치 등 현안 업무에 차질이 없도록 하라"고 당부했다.


백신 3차 접종을 마친 이 시장은 지난 1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포항시 관계자는 "최근 포스코 지주사 포항 설립과 코로나19 방역 대책 등 각종 업무수행으로 피로가 누적돼 면역력이 저하된 상태에서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수행원 등 밀접 접촉한 직원과 시민들은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