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이정훈 강동구청장, 우크라이나 전쟁 반대 챌린지 동참

이정훈 강동구청장(강동구 제공).© 뉴스1
이정훈 강동구청장(강동구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전준우 기자 =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이 우크라이나 사태와 관련해 전쟁 반대를 표명하는 캠페인에 동참했다.

2일 서울 강동구에 따르면 이 구청장은 지난달 28일 박정현 부여군수의 지명으로 '남북 평화협력 지방정부 협의회' 전쟁 반대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했다.

이번 캠페인은 우크라이나 사태의 평화적 해결을 남북 평화협력 지방정부 차원에서 필요성을 제기하고자 지난달 24일부터 각 회원 도시들이 평화에 대한 염원을 모아 릴레이로 진행하고 있다.


남북 평화협력 지방정부 협의회는 지방정부 차원의 남북교류 협력사업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고 공동 대응 네트워크를 구축하고자 만든 정책 협의체이다.

이 구청장은 '전쟁은 답이 아니다, 우크라이나 사태의 평화적 해결을 촉구합니다'라고 적힌 팻말을 들고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했다.

그는 "전쟁으로 인한 무고한 인명피해는 없어야 한다"며 "평화적 해결을 위해 국제사회의 노력을 촉구하고, 지방정부 협의회 회원 도시로 그 뜻을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