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원주시 천연가스 자동차 보급 추진

강원 원주시청 전경. (뉴스1 DB)
강원 원주시청 전경. (뉴스1 DB)

(원주=뉴스1) 신관호 기자 = 강원 원주시가 천연가스 자동차 보급에 나선다.

원주시는 오는 11일까지 ‘2022년 천연가스 자동차 보급 사업’ 신청을 받는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경유와 압축천연가스(CNG) 연료를 사용하는 버스 및 청소 차량 등 노후 자동차를 천연가스(하이브리드 포함) 자동차로 교체할 수 있도록 지원해주는 것으로, 총 2억1600만 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지원 내용은 천연가스를 연료로 한 중·대형버스, 청소 차량, 콘크리트 믹서트럭 차량 등 총 18대에 대한 구매 보조금이다.


지원 금액은 대형버스 1200만 원, 대형(11톤) 청소차 4200만 원, 콘크리트 믹서트럭 4000만 원 등으로 차종마다 차이가 있다.

신청 대상은 지난달 28일 기준 6개월 이상 계속해 원주시에 등록돼 있거나 차량의 본인 최종 소유 기간이 6개월 이상인 자다.

신청 방법은 시청 기후에너지과를 방문하거나 등기우편 접수 등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