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해남군 남도광역추모공원 '하늘나라 우체통' 설치

남도광역추모공원에 마련된 하늘나라 우체통 © 뉴스1
남도광역추모공원에 마련된 하늘나라 우체통 © 뉴스1

(해남=뉴스1) 박진규 기자 = 전남 해남군 남도광역추모공원이 고인에 대한 그리운 마음을 편지로 대신할 수 있도록 '하늘나라 우체통'을 설치·운영한다.

2일 군에 따르면 한울원과 봉안당 2개소에 설치된 우체통은 유가족들이 고인을 추모하는 편지를 써서 우체통에 넣을 수 있게 조성됐다.

편지지와 펜은 우체통 앞에 비치돼 있으며 우체통의 글은 일정기간이 지나면 책자 등으로 발간해 추모의 마음을 함께 나눌 예정이다.

이번 우체통은 유가족들이 손편지를 써서 봉안당 바닥이나 안치단에 두고 가는 것을 안타깝게 생각하던 중 훼손될 걱정없이 편지를 보관할 수 있게 하기 방안으로 마련됐다.


군 관계자는 "하늘나라 우체통을 통해 고인을 향한 소중한 마음을 전달하고, 추모의 글을 함께 나눔으로써 마음을 치유하는 공간으로 자리 잡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남도광역추모공원은 해남·완도·진도 3개군의 연계협력으로 지난 2019년 4월 개원했다. 화장로 4기가 운영되는 한울원을 비롯해 봉안시설과 자연장지, 유택동산 등을 운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