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붐, 코로나19 확진 판정…현재 재택 격리 치료 중

방송인 붐(사진제공=Mnet) © 뉴스1
방송인 붐(사진제공=Mnet)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방송인 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붐의 소속사 측 관계자는 2일 뉴스1에 "붐이 지난 1일 코로나19 PCR 검사를 받았고, 2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붐은 현재 재택 격리 치료 중이다.


이에 붐은 이날 방송된 SBS 파워FM '붐붐파워' 생방송에 참여하지 못했다. 붐의 빈자리는 유키스의 수현이 스페셜DJ로 채웠다.

한편 붐은 현재 TV조선(TV CHOSUN) '화요일은 밤이 좋아' '개나리학당'을 비롯해 tvN '놀라운 토요일', 엠넷 'TMI SHOW' 등에 출연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