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식약처, 국내 개발 의료기기 제품화 지원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 송연주 기자 =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국내 업체가 개발하고 있는 의료기기의 신속한 제품화를 지원하기 위해 ‘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 전시회’(KIMES)에 참여하는 업체를 대상으로 오는 10~11일 ‘찾아가는 사전상담’을 실시한다고 3일 밝혔다.

찾아가는 사전상담은 의료기기를 개발 중인 업체에 기술문서·임상시험 결과·임상 통계 등 인허가 신청 시 제출해야 하는 자료와 인허가 절차를 안내하고 제품화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상담을 원하는 업체는 전시회 주관사인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누리집에서 오는 7일까지 신청할 수 있다.
식약처는 신청된 상담 내용을 사전에 검토해 기업별로 맞춤형 상담을 온라인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앞서 식약처는 2020년 8월 ‘사전상담과’를 신설하고 의료제품의 개발 계획·방향 설정 등에 대한 사전상담을 제공하고 있다.

다양한 의료기기의 제품화를 지원하기 위해 찾아가는 사전상담으로 연 2회 맞춤형 상담을 제공할 계획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songyj@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