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위메이드, 블록체인 게이밍 ‘에픽 리그’에 투자

블록체인 사업 전반에서 시너지 기대
[파이낸셜뉴스] 위메이드는 블록체인 게이밍 플랫폼 ‘에픽 리그(Epic League)’에 투자했다고 10일 밝혔다.

에픽 리그는 온라인 역할수행게임(RPG)에 특화된 플랫폼이다. 게임 이용자, 커뮤니티, 길드 등 다양한 생태계 참여자들을 NFT(대체불가능한토큰) 마켓플레이스와 디파이(DeFi, 탈중앙화 금융) 등 블록체인 서비스에 연결할 예정이다.

에픽 리그는 넷마블과 엔씨소프트(엔씨) 출신 게임 개발자와 블록체인 전문가로 구성됐다. 또 마블과 DC코믹스 이지형 커버 아티스트가 아트 디렉터, 백영훈 넷마블 전 최고운영책임자(COO)와 샌드박스 고문 토마스 부 라이엇게임즈 전 크리에이티브 총괄책임자가 어드바이저로 참가했다.

위믹스 로고. 위메이드 제공
위믹스 로고. 위메이드 제공

에픽 리그 초기 출시 게임은 RPG ‘다크 쓰론’과 ‘트와일라잇 판타지’를 서비스할 예정이다.
다크 쓰론은 올 상반기 알파 테스트 후 정식 서비스를 진행할 계획이다. 트와일라잇 판타지는 올 하반기 출시될 예정이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전 세계 다양한 블록체인은 상호운용성(interoperability) 기반으로 모두 연결될 것”이라며 “에픽 리그 블록체인 플랫폼과 협업하며 여러 분야에서 시너지를 이끌어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elikim@fnnews.com 김미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