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학·과학 >

POSTECH, 국내 대학 최초 'e스포츠 콜로세움' 오픈

5만명 동시 접속해 경기관람 가능
포항공과대학교(POSTECH) 내에 국내 대학 최초로 세워진 'e스포츠 콜로세움'. POSTECH 제공
포항공과대학교(POSTECH) 내에 국내 대학 최초로 세워진 'e스포츠 콜로세움'. POSTECH 제공


[파이낸셜뉴스] 포항공과대학교(POSTECH)에 국내 대학 최초로 전세계 대학생들과 e스포츠를 겨루는 콜로세움이 세워졌다.

6일 POSTECH에 따르면, 이번에 구축한 e스포츠 콜로세움은 스포츠 경기를 관전하며, 가볍게 식사할 수 있는 스포츠펍 형태다. 전세계 대학생 5만여명이 동시 접속해 경기를 관람할 수 있는 메타버스상의 시설이다.

미국 대학 중에서도 애리조나대, 서던뉴햄프셔대 등은 경기장 구축을 발표한 바 있지만, 스포츠펍 형태를 포함하는 것은 리빙스턴대 정도에 불과하다. 다만 이들 대학은 실제 팀을 꾸리고 있다는 점에서, 학생들의 놀이 문화와 교류를 목적으로 하는 POSTECH의 콜로세움과는 차이가 있다.

e스포츠 콜로세움은 고대 로마의 콜로세움이 경기를 보며 구성원 간 일체감을 느끼고, 또 경기를 즐기는 공공오락시설이라는 점에서 착안됐다.

POSTECH 관계자는 "POSTECH이 지향해온 현실 캠퍼스를 메타버스로 확장하겠다는 '메타버시티 (Metaversity, 메타버스와 대학의 합성어)'가 실제로 구현된 프로젝트라는 측면에서도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e스포츠 콜로세움의 설비는 e스포츠 대회를 실제로 개최하는 것은 물론, 곧 카타르에서 열릴 월드컵이나 올림픽, 프리미어리그와 같은 스포츠 경기, 콘서트도 학생들이 생생하게 즐길 수 있도록 마련됐다.

이번 e스포츠 콜로세움은 우리은행이 지원했다. 금융권 최초로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타이틀스폰서를 맡은 바 있는 우리은행은 고등 리그오브레전드(LoL) 리그 개최, 앱 내 LCK 전용 페이지 신설 등 e스포츠 지원에 앞장서고 있다.

이날 POSTECH에서는 우리은행 이원덕 행장, 이석태 부행장, 박완식 부행장, POSTECH 김무환 총장, 김광재 부총장 등 우리은행과 POSTECH 관계자들이 모인 가운데 e스포츠 콜로세움 준공식이 열렸다.

이날 행사에서, 우리은행 이원덕 행장은 "POSTECH의 우수한 인재들이 메타버스와 현실세계 사이에 세워진 e스포츠 콜로세움을 무대로 마음껏 뛰놀고 다양한 경험을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며 "우리은행은 e스포츠에 기반한 학생들의 놀이 문화를 적극적으로 장려하고, 앞으로 e스포츠 저변을 넓히기 위해 적극적으로 활동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POSTECH 김무환 총장은 "메타버시티는 학생들이 자유롭게 현실과 메타버스상의 캠퍼스에서 여러 활동을 즐길 수 있는 대학으로 e스포츠 콜로세움은 POSTECH이 메타버시티와 어뮤즈먼트 POSTECH으로 향해가는 첫 기념비"라며 "학생들이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공간이 그 기념비가 되어 기쁘고, 이 재미있는 도전이 가능할 수 있었던 것은 뜻을 함께 해주신 우리은행의 폭넓은 통찰력 덕분"이라고 감사의 뜻을 밝혔다.

한편, POSTECH은 e스포츠 콜로세움 준공을 기념, 18일부터 29일까지 총장배 리그오브레전드 대회를 개최한다.

monarch@fnnews.com 김만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