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尹대통령 자택 아크로비스타 지하 1층서 연기…소방 출동

尹대통령 자택 아크로비스타 지하 1층서 연기…소방 출동
11일 오전 '특별경호구역'으로 설정된 서울 서초구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자택에서 경찰이 경비근무를 하고 있다. 2022.3.11/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서울=뉴스1) 강수련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사는 서울 서초구 아크로비스타 지하 1층 실외기실에서 연기가 나 소방이 출동하는 소동이 있었다.


14일 서울 서초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57분쯤 "아크로비스타 지하 1층에서 연기가 난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소방인력 43명, 차량 14대가 곧바로 출동했으나 도착 당시 인근에 있던 관계자가 소화기를 뿌려 불은 진화된 상태였다.

소방당국은 담뱃불로 인해 쓰레기 등이 일부 탄 것으로 보는 한편, 에어컨 실외기 과열 등의 가능성도 열어놓고 정확한 원인을 조사 중이다.